[서울 궁투어 코스 1] 경복궁 / Gyeongbokgung

 

 [서울 궁투어 코스 1 ]  경복궁 Gyeongbokgung Palace

서울 시내 중심에 위치한 경복궁을 찍은 사진들이 컴퓨터에 여기저기 저장되어 있는 것을 발견하고 오늘 한 자리에 모아보았다. 아주 오래전에 방문하였던 경복궁 사진도 있고, 최근에 들려 찍었던 사진들도 있었다. 경복궁은 방문할 때 마다 다른 모습을 보여주었던 것 같다. 단풍이 들 무렵의 가을의 경복궁도 좋았고, 흰눈이 펑펑 내린 다음 날 경복궁도 나름대로 멋진 장관이다. 낙엽이 쌓이는 가을의 향원정, 함박눈이 내린 경회루의 전경은 시간이 된다면 다시 보고 싶은 곳이기도 하다.

 

 

 

 

 

 

 

경복궁 관람시간 및 요금

 

<관람시간>

1월 ~ 2월 : 09:00~17:00(입장마감은 16:00)
3월 ~ 5월 : 09:00~18:00(입장마감은 17:00)
6월 ~ 8월 : 09:00~18:30(입장마감은 17:30)
9월 ~ 10월 : 09:00~18:00(입장마감은 17:00)
11월 ~ 12월 : 09:00~17:00(입장마감은 16:00)
매주 화요일은 정기 휴무일 입니다.  
 
<관람요금 >


내국인 성인 (만 25세 ~ 64세) : 3,000원 / 2,400원 (단체 10인 이상), 소인 (만 24세 이하) : 무료
외국인 성인 (만 19세 이상) : 3,000원 / 2,400원 (단체 10인 이상),  소인 (만 7세 ~ 만 18세) : 1,500원 / 1,200원(단체 10인 이상) 

보다 많은 정보는 이곳에서 찾아보세요.  http://www.royalpalace.go.kr/html/main/main.jsp

 

 

Gyeongbokgung(경복궁), also known as Gyeongbokgung Palace or Gyeongbok Palace -- is a royal palace located in northern Seoul, South Korea. First constructed in 1395, later burned and abandoned for almost three centuries, and then reconstructed in 1867, it was the main and largest palace of the Five Grand Palaces built by the Joseon Dynasty. The name means "Palace" [Gung] "Greatly Blessed by Heaven" [Gyeongbok]. In the early 20th century, much of the palace was destroyed by Imperial Japan. Since then, the walled palace complex has been gradually restored back to its original form. As of 2009, roughly 40% of the original number of palace buildings still stand or have been reconstructed.

 

more info :: http://en.wikipedia.org/wiki/Gyeongbokgung

 

 

 

경복궁 찾아 가기 :: 
How to Get to Gyeongbokgung Palace

 


크게 보기

 

대중교통을 이용하려면 지하철 3호선을 타고 경복궁역(5번출구)에서 하차하거나, 또는 광화문광장을 들려서 오고 싶다면 5호선 광화문역(2번 출구)에서 하차하면 된다. 버스는 간선 171, 272, 109를 타면 되고, 지선 1020, 7025을 이용하면 된다. 

 

 

 

 

 

 

경복궁 야간개장


문화재청은 겨울 고궁 야간개방을 2014년 정월대보름(2.14.)을 전후하여 ▲ 창경궁은 2월 11일부터 16일까지 ▲ 경복궁은 2월 12일부터 17일까지 각 6일 동안 시행하기로 했다고 한다.

 

경복궁은 1일 최대 관람인원이 1,500명(인터넷 1,390매, 현장판매 110매)으로 관람료는 3천원이고고, 관람시간은 오후 6시부터 9시까지이며, 입장마감시간은 오후 8시라 한다. 많은 국민에게 관람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창경궁, 경복궁의 관람권 구매는 ‘1인당 2매’로 제한(인터넷 및 현장)하기로 했으며, 인터넷 예매는 옥션티켓(http://ticket.auction.co.kr)에서 하면 된다.

 

경복궁 야간개장 행사 안내 :: 2014년 겨울 궁궐 개장 안내입니다.

http://www.royalpalace.go.kr/html/community/notice/view.jsp?dep1=5&dep2=4

 

 

 

경복궁 역사


경복궁은 1392년 조선을 건국한 태조이성계에 의해 세워진 첫 궁궐이라 합니다. 조선왕조의 법궁(法宮)으로서 개국공신 정도전으로 하여금 <시경(詩經)> 주아편의 ‘이미 술에 취하고 이미 덕에 배부르니 군자 만년에 큰 복(景福)을 누리리라’라는 구절을 인용하여 궁궐의 이름을 경복(景福)이라 정했다고 합니다.

http://www.palaceguide.or.kr/walk/menu03.php
 

 

 

 

 

 

눈이 쌓인 경복궁, 만일 서울에 눈이 많이 온 다음날이라면 한번쯤 고궁을 방문하여 보는 것도 좋다.

 

 

 

 

 

 

 

경회루

 

조선 태조 때 경복궁 서북쪽에 작은 누각을 지었으나, 태종 12년에 보다 큰 규모로 새롭게 누각을 짓고, 같은 해 5월 하륜에게 명하여 이름을 '경회루' 하였다고 합니다. 경회(慶會)의 뜻은 하륜이 태종의 명을 받들어 올린 기(記)에 "올바른 정사를 펴는 임금은 올바른 사람을 얻는 것으로 근본을 삼았으니, 올바른 사람을 얻어야만 '경회(慶會)'라고 할 수 있다"고 밝히며 이는 곧 "임금과 신하가 덕으로써 서로 만나는 것을 말한다"고 적고 있습니다. 원래 이곳은 사신의 접대 등을 목적으로 지어졌지만 그 외에도 과거시험,  활쏘기 등을 열거나, 공신들에게 연회를 베푸는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되었기도 하며 가뭄이 들면 여기서 기우제도 지냈다고 합니다.

 

 

 

 

 

 

 

 

 

 

 

 

 


향원정

 

경복궁에서 볼만한 장소로는 향원정을 찾을 수 있다. 경복궁 북쪽 후원에 있는 향원지 내의 가운데 섬 위에 건립된 육각형의 정자이다. 향원지의 ‘향원(香遠)’은 ‘향기가 멀리 간다’는 뜻을 담고 있다. 향원지가 있던 곳에는 본래 세조 2년(1456)에 취로정(翠露亭)이란 정자를 짓고 연꽃을 심었다는 기록이「세조실록」에도 있다고 한다.

http://www.cha.go.kr/korea/heritage/search/Culresult_Db_View.jsp?mc=NS_04_03_01&VdkVgwKey=12,17610000,11

 

 

 

 

 

 

 

 

 

이미지 맵

Landscape/Korea 다른 글

댓글 2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