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운상가 옥상 이모저모

세운상가 옥상에 올라가니 서울 시내 전경을 바라다 보는 것도 멋지지만 나름대로 이곳을 꾸며 놓은 것을 보는 것도 좋습니다.

 

이제 막 새롭게 옥상을 꾸며서 그런지 아직은 정돈이 끝나지 않은 느낌도 들지만 나무로 만든 데크도 보기가 좋고 편안하게 잘 쉴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놓았습니다.

 

옥상에 올라오니 사방이 확 트여서 시원한 느낌이 듭니다.

 

봄이 시작되고 여름이나 가을에 이르끼까지 이곳에 오면 어느 자리에 앉아서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어도 괜찮을듯 합니다.

 

그런데 단 한가지 조심해야 할 것은 외부 전경을 바라다 볼 수 있는 데크 끝에 유리 칸막이가 되어 있지만 안전에 유의하여야 할 것 같습니다. 이곳에서 친구들과 무리한 장난을 한다거나 밀치는 일이 있어서는 안될 것 같습니다. 물론 어느정도 안전을 위주로 설치되었다고 믿지만, 다소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세운상가 옥상에서 사진을 찍으면 모델 화보 촬영도 가능할 것 같고, 서울 전경을 배경으로 특징있는 장면을 담을 수 있으리라 봅니다.

 

옥상에 올라와서 종묘를 중심으로 서울 시내 전경을 다 보고, 찬찬히 옥상의 인테리어와 시설도 잘 둘러보는 시간을 갖는 것도 좋습니다.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PhotoGuide.com Korea Photos

 

이미지 맵

Story/Just So Stories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